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TITLE_DATA-->
 
::: 조직신학 :::


554 1114 통계카운터 보기   관리자 접속 --+
전체 (554)
계시/성경관 (24)
신론 (135)
기독론 (26)
인간론 (82)
구원론/성령론 (17)
교회론 (208)
종말론 (18)
기타 (37)
Name   ahn
Subject   타임 한국교회 과열, 위험한 해외선교 조장
2007년 7월 28일 (토) 21:02   조선일보

타임 한국교회 과열, 위험한 해외선교 조장


미 시사주간지 타임 기사 화면 / 출처: http://www.time.com/
 
 
 

아프가니스탄 탈레반 무장세력의 한국인 납치 사건과 관련,해외 유력언론들이 한국 개신교계의 위험한 해외선교활동에 대해 일제히 비판했다.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은 27일(현지시간) ‘한국인 선교단이 집중포화를 맞고 있다’(Korean Missionaries Under Fire)는 제하의 기사를 통해 “탈레반에 억류중인 22명의 인질의 운명이 아직 불투명한 가운데 이번 사태가 미국에 이어 세계에서 두번째로 큰 해외선교그룹인 한국 기독교인들의 선교 야망을 재검토하게 됐다”고 보도했다.



이 잡지는 “사건 발생 이후 한국정부는 네티즌들이 피랍자들에 대해 비판하는 것을 막아야 했다”면서 “네티즌들은 특히 피랍자들이 출국전 공항에서 ‘아프간 여행 자제’ 안내문 앞에서 찍은 사진에 분노했다”고 전했다.

타임은 “배형규 목사 피살 이후 예상대로 추모 행렬이 이어졌지만 비기독교 한국인들은 왜 샘물교회측이 아프가니스탄에 입국하지 말라는 정부의 경고를 무시하고 위험한 지역에 갔는지에 대해 난감해 하고 있다”고 전했다.

반면 독실한 크리스천들은 이번 선교활동의 준비가 소홀했다는 것을 인정하지만 그 목적은 훌륭하다고 주장하고 있다고 전했다.

타임은 “많은 한국의 기독교인들은 전도에 대한 열정을 과시하는 열렬한 복음전도사”라면서 “지난해 1만6000명의 한국인 크리스천이 150개국에서 선교사로 일하고 있다”고 말했다.

타임은 이러한 한국의 선교운동은 경쟁과열이라는 부작용을 낳았다고 지적했다.

수만개의 교회가 들어서면서 교회 간의 경쟁이 격화됐고,목사들은 다른 교회에 앞서 나가기 위한 방법으로 신도들이 가능한 많이 해외선교를 나가도록 한다는 것.

새로운 시장 개척과 더 큰 위험을 무릅쓴 해외선교활동을 통해 교회와 목사의 이름을 알리고,이는 곧 명예 나아가 더 많은 헌금으로 이어진다는 것이다.

타임은 이번 사태가 해외로 나가고자 하는 선교단의 열망을 축소시킬 것이며,(해외선교에 대한) 광범위한 대중적 비판 또한 기독교계가 전략을 재조정하게 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북한지역 선교활동에 종사하는 더글러스 신 목사는 “이번 사건이 분명히 한국교회를 정화시킬 것”이라며 “사람들은 지금 그런 위험을 감수해야만 하는 지 의심스러워하고 있고,또한 신도들도 결국 다른 사람들에게 해가 될 수 있기 때문에 더 많은 헌금을 내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신 목사는 비록 아프가니스탄 선교활동이 진심에서 우러나온 것이라고 믿고 있지만 “신도들로부터 헌금을 기대하고 사진찍기에 불과한 활동을 하는 이른바 ‘캠코더 선교’는 조만간에 사라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앞서 뉴욕타임스도 이날 배 목사의 피살 소식을 전하면서“이번 사태는 한국교회들이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지역에서 선교활동을 하는 비용을 보여준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한국의 주요 여론 통로인 인터넷에서는 배 목사의 죽음을 애도하고 나머지 인질들의 무사생환을 기도하는 글들이 많이 올라왔다”며 “그러나 많은 네티즌들이 젊은 이들을 아프가니스탄같은 (위험한) 나라로 보낸 교회를 비난했다”고 전했다.

워싱턴포스트와 파이낸셜 타임스도 칼럼 및 기사를 통해 한국 교회의 해외선교 행태를 비판했다.



강승삼(세계선교협의회 사무총장·예장합동) 등 개신교의 중진 목사 7명은 27일 교회의 자성과 선교방향 전환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들은 성명을 통해 먼저 “고(故) 배형규 목사의 죽음을 애도하며 한인 의료 봉사단원들의 조속한 안전 귀환을 염원하고 기도한다”며 “혹시 우리 선교의 내용과 방향에 잘못은 없었는지를 반성하며 올바른 방향을 모색한다”고 밝혔다.

성명은 “선한 동기와 순수한 열정이 모든 방법을 정당화하는 것은 아니다”면서 먼저 도움과 사랑의 손길을 펴는 선한 사마리아인의 사역에 중점,현지인 정서 존중,현지인·교회·선교사들과 긴밀한 유대 통한 토착화 사역,‘단기 선교’가 아닌 ‘단기 봉사’란 표현을 쓸 것이며 현지인의 삶에 동참하는 낮은 자세 유지 및 정부 방침 준수,반(反)기독교 정서 지역에서의 대형 집회·행진 자제 등을 제안했다.

또한 개신교계 대표적 교단인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총회장 이광선 목사는 신도들에게 보낸 ’총회장 목회서신’에서 “한국 교회 지도자들이 해외 봉사활동을 좀 더 치밀하게 지도하고 관리하지 못했음을 깊이 회개한다”고 말했다.

이 목사는  “아프간에서 사랑의 봉사활동을 하던 중 피살된 배형규 목사의 거룩한 죽음을 애도하며 유가족에게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힌 뒤 “이번 사건으로 온 국민과 사회에 심려를 끼치게 된 것을 한국교회의 무한한 책임으로 느끼며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덧붙였다.

게시물을 이메일로 보내기 프린트출력을 위한 화면보기
DATE: 2007.08.08 - 08:11

211.221.221.155 - Mozilla/4.0 (compatible; MSIE 6.0; Windows NT 5.1; SV1)


 이전글 조직신학안명준
 다음글 교황 “타종파 교회아님” 발언 신학자 잇단 반론
글남기기삭제하기수정하기답변달기전체 목록 보기

체크된 항목 한꺼번에 보기
154Simple view한국교회 문제점에 대한 자료들 cc 2007.10.23 5049
153Simple view한국교회 최우선 과제 “목회자 자질향상”  cc 2007.10.23 4454
152하나님은누구신가.hwp [63 KB] 다운받기Simple view하나님은누구신가 안명준 2007.10.22 4748
151Simple view국제 월드비전 선교담당 부총재 발디어 스튜어나겔... 안명준 2007.09.11 8166
150Ahns Stheo1.hwp [398 KB] 다운받기Simple view조직신학안명준 안명준 2007.09.10 7289
149현재 읽고 있는 글입니다.타임 한국교회 과열, 위험한 해외선교 조장 ahn 2007.08.08 5991
148Simple view교황 “타종파 교회아님” 발언 신학자 잇단 반론  안명준 2007.07.16 4572
147Simple view바티칸 "개신교, 완전한 교회가 아니다"  안명준 2007.07.11 4444
146Simple view대부흥 100주년 포럼 “한국교회 회개해야 부흥한... a 2007.07.03 5143
145Simple view조현삼  “부흥은 목적이 아니라 하나님이 준 선물... 안명준 2007.06.25 4228
144Simple view곽선희 목사, 목회자들에 쓴소리 “설교가 살아나... 안명준 2007.06.21 4351
143목회자자성.hwp [76 KB] 다운받기Simple view목회자 자성 촉구 안명준 2007.06.20 4489
142급성장하는30대교회 자료1 영적성장복지교육.hwp [238 KB] 다운받기Simple view한국교회성장 교회들 리서치 안명준 2007.06.19 4205
141Simple view오정현 목사, 한국교회 문제 '공유된 비전 상실'  a 2007.06.17 4639
140Simple view신학계 비판기능 상실로 한국교회 a 2007.06.17 4572
139한목협한국교회개혁조사.htm [146 KB] 다운받기Simple view한국교회가 개혁할일 안명준 2007.06.15 4224
138Simple view한국종교분포 안명준 2007.06.14 5432
137Simple view성경·성령 절대 순종해야 방지일 목사 안명준 2007.06.09 4078
136Simple view교회도 '건강검진' 받고 영성으로 치유하자"  안명준 2007.06.09 4019
135강의삼위신구약.hwp [38 KB] 다운받기Simple view안명준 삼위일체 강의 바빙크포함 안명준 2007.06.07 4526
134벌콥삼위일체.hwp [32 KB] 다운받기Simple view벌콥의 삼위일체 안명준 2007.06.07 7845
133Simple view바빙크 삼위일체 신약에서 안명준 2007.06.07 4283
132부흥방해문제점f(안명준).hwp [134 KB] 다운받기Simple view부흥의 방해요소/한국목회갱원특강 안명준 2007.06.04 2962
131Simple view한국교회 위기, 질적 성숙으로 돌파하자 ahn 2007.06.04 5999
130Simple view한국사회를 말한다  안명준 2007.06.03 4499
129Simple view웨슬리학회 신학자들 “한국교회 물질주의 회개합... 안명준 2007.05.26 4316
128복음주의신학회카톨릭루터관변화[1].hwp [47 KB] 다운받기Simple view공동선언문과 로마-카톨릭의 루터관 변화” 최주훈 안명준 2007.05.24 4647
127죄 인간관9.hwp [105 KB] 다운받기Simple view인간론9강 죄의 본질 안명준 2007.05.22 4727
126루이스고통.hwp [23 KB] 다운받기Simple view루이스 악/김재숙 안명준 2007.05.20 4263
125Simple view미래교회’로…美 스윗 초청 집회  안명준 2007.05.18 4500
124죄 인간관8.hwp [78 KB] 다운받기Simple view인간론8강 죄와생명나무 ahn 2007.05.15 5905
123Simple view나겸일 목사, ‘목회 성공은 기본에서 나온다’ 피... 안명준 2007.05.09 4270
122Simple view한―일 교회성장 격차 문화적 특수성이 원인 안명준 2007.05.07 4151
121Simple view목회자가 하나님 닮아가야 부흥 안명준 2007.05.07 4204
120제31차월례세미나.hwp [16 KB] 다운받기Simple view통전적 신학 이종성 이종성 2007.05.04 4010
119Simple view죽음에 관한 기존 학설 깨졌다<뉴스위크> 안명준 2007.05.03 4102
118인간기워뉴스위크.hwp [48 KB] 다운받기Simple view인류기원 뉴스위크지 안명준 2007.05.02 4347
117Simple view김용옥 교수는 구약부터 제대로 읽어봐라 김회권 2007.04.30 4082
116루터성만찬.pdf [210 KB] 다운받기Simple view루터의 성만찬 논문 ahn 2007.04.30 6019
115율법복음루터칼빈.pdf [755 KB] 다운받기Simple view율법과복음 루터와 칼빈 이형기교수 ahn 2007.04.30 6145
체크된 항목 한꺼번에 삭제/복사/이동 하기
체크된 항목 삭제 체크된 항목 삭제
체크된 항목 이동 체크된 항목 이동
체크된 항목 복사 체크된 항목 복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첫페이지이전 11  12  13  14 다음
글남기기 새로고침
이름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제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내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 메인화면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