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TITLE_DATA-->
 
::: 조직신학 :::


554 1114 통계카운터 보기   관리자 접속 --+
전체 (554)
계시/성경관 (24)
신론 (135)
기독론 (26)
인간론 (82)
구원론/성령론 (17)
교회론 (208)
종말론 (18)
기타 (37)
Name   ahn
Subject   노영상 교수 “성경속 세리 자기고백에 교회 위기극복 해법있다
노영상 교수 “성경속 세리 자기고백에 교회 위기극복 해법있다”
 
[국민일보 2007-04-29 15:42]    
 

 


“삶과 신앙의 불일치가 한국 교회의 위기를 몰고 왔다. 그렇다면 삶과 신앙을 일치시키는 것은 무엇일까?”

기독교윤리학자인 노영상(장로회신학대학교) 교수는 최근 발간한 저서 ‘마가복음에 피어오른 구원 무지개’(쿰란출판사 간)란 책에서 그 해답을 제시하고 있다. 무지개와 같이 피어오르는 다양한 구원의 모습과 십자가의 제자도가 해답이다. 결론은 책자 끝부분에 소개되고 있다. 바리새인과 세리를 대비시킨 뒤 노 교수는 두 형태의 인간상, 즉 삶과 신앙에 대해 대차대조표를 교리적 차원이 아닌, 기독교 윤리적 시각에서 절묘하게 비교하며 신랄하게 메스를 가하고 있다.

먼저 예수 그리스도는 세리에게는 친구였지만 바리새인에 대해서는 심각한 비판을 가했다(막 2:13∼17)는 점을 상기시키고 있다. 바리새인은 당시 사회 변혁에 앞장섰던 사람이었으나 세리는 매국노쯤으로 매도됐다.

따라서 바리새인은 선한 사람으로서 칭송됐으며 그에 따라 많은 사람이 그들을 따랐다고 설명한다. 반면 세리는 부정직하고 불법적인 방식으로 생활했기 때문에 당연히 죄인으로 비난받았다는 분석이다.

특히 바리새인은 남의 잘못을 이용해 자신의 위치를 굳히는 삶의 전략(눅 18:12)을 구사했다는 게 노 교수의 해석이다. 그래서 그들은 부정을 통한 자기인식이 강했다고 설명한다. “나는 다른 사람들과 같지 아니하고…세리와도 같지 아니하고…”(눅 18:11)

하지만 세리는 자신이 어떤 존재인가를 시인하는 사람이다. “나는 죄인이로소이다”(눅 18:13)

더욱 눈여겨볼 대목은 이들의 자기 고백이다. 바리새인들은 “나는 이레에 두번씩 금식하고 또 소득의 십일조를 드리나이다”(눅 18:12)라며 고백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는 당시 소비주의의 극복과 빈부격차 해소를 위해 사회 참여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이를 실천에 옮겼다는 해석이다. 여기에 세리는 바리새인들과는 정반대의 고백을 한다. “감히 눈을 들어 하늘을 우러러보지도 못하고 다만 가슴을 치며 가로되 하나님이여 불쌍히 여기옵소서 나는 죄인이로소이다”(눅 18:13)

한쪽은 의인을 자처하고 다른 한쪽은 죄인임을 고백한다. 그러나 결과는 정반대로 나타난다. 의인으로 자처하는 자에게는 하나님의 은총이 조금도 내리지 않았고 죄인임을 고백한 자는 ‘의롭다 함을 받고’ 집으로 돌아갔다(눅 18:14).

이는 구원 문제와도 직결되지만 삶과 신앙의 문제를 하나로 묶는 열쇠라는 것이다. 죄인임을 고백하는 신앙과 삶은 결국 그것을 일치시킨다는 것. 그래서 그것이 한국 교회의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해법이라는 게 노 교수의 주장이다.

남병곤 편집위원 nambgon@kmib.co.kr
 

게시물을 이메일로 보내기 프린트출력을 위한 화면보기
DATE: 2007.04.30 - 01:11

211.221.221.148 - Mozilla/4.0 (compatible; MSIE 6.0; Windows NT 5.1; SV1)


 이전글 marcion/ the gospel of the Lord
 다음글 한국교회문제점에 관하여
글남기기삭제하기수정하기답변달기전체 목록 보기

체크된 항목 한꺼번에 보기
154Simple view한국교회 문제점에 대한 자료들 cc 2007.10.23 5031
153Simple view한국교회 최우선 과제 “목회자 자질향상”  cc 2007.10.23 4430
152하나님은누구신가.hwp [63 KB] 다운받기Simple view하나님은누구신가 안명준 2007.10.22 4715
151Simple view국제 월드비전 선교담당 부총재 발디어 스튜어나겔... 안명준 2007.09.11 8152
150Ahns Stheo1.hwp [398 KB] 다운받기Simple view조직신학안명준 안명준 2007.09.10 7255
149Simple view타임 한국교회 과열, 위험한 해외선교 조장 ahn 2007.08.08 5977
148Simple view교황 “타종파 교회아님” 발언 신학자 잇단 반론  안명준 2007.07.16 4544
147Simple view바티칸 "개신교, 완전한 교회가 아니다"  안명준 2007.07.11 4426
146Simple view대부흥 100주년 포럼 “한국교회 회개해야 부흥한... a 2007.07.03 5129
145Simple view조현삼  “부흥은 목적이 아니라 하나님이 준 선물... 안명준 2007.06.25 4202
144Simple view곽선희 목사, 목회자들에 쓴소리 “설교가 살아나... 안명준 2007.06.21 4338
143목회자자성.hwp [76 KB] 다운받기Simple view목회자 자성 촉구 안명준 2007.06.20 4476
142급성장하는30대교회 자료1 영적성장복지교육.hwp [238 KB] 다운받기Simple view한국교회성장 교회들 리서치 안명준 2007.06.19 4192
141Simple view오정현 목사, 한국교회 문제 '공유된 비전 상실'  a 2007.06.17 4620
140Simple view신학계 비판기능 상실로 한국교회 a 2007.06.17 4558
139한목협한국교회개혁조사.htm [146 KB] 다운받기Simple view한국교회가 개혁할일 안명준 2007.06.15 4205
138Simple view한국종교분포 안명준 2007.06.14 5423
137Simple view성경·성령 절대 순종해야 방지일 목사 안명준 2007.06.09 4070
136Simple view교회도 '건강검진' 받고 영성으로 치유하자"  안명준 2007.06.09 4011
135강의삼위신구약.hwp [38 KB] 다운받기Simple view안명준 삼위일체 강의 바빙크포함 안명준 2007.06.07 4498
134벌콥삼위일체.hwp [32 KB] 다운받기Simple view벌콥의 삼위일체 안명준 2007.06.07 7817
133Simple view바빙크 삼위일체 신약에서 안명준 2007.06.07 4267
132부흥방해문제점f(안명준).hwp [134 KB] 다운받기Simple view부흥의 방해요소/한국목회갱원특강 안명준 2007.06.04 2938
131Simple view한국교회 위기, 질적 성숙으로 돌파하자 ahn 2007.06.04 5979
130Simple view한국사회를 말한다  안명준 2007.06.03 4492
129Simple view웨슬리학회 신학자들 “한국교회 물질주의 회개합... 안명준 2007.05.26 4291
128복음주의신학회카톨릭루터관변화[1].hwp [47 KB] 다운받기Simple view공동선언문과 로마-카톨릭의 루터관 변화” 최주훈 안명준 2007.05.24 4635
127죄 인간관9.hwp [105 KB] 다운받기Simple view인간론9강 죄의 본질 안명준 2007.05.22 4710
126루이스고통.hwp [23 KB] 다운받기Simple view루이스 악/김재숙 안명준 2007.05.20 4240
125Simple view미래교회’로…美 스윗 초청 집회  안명준 2007.05.18 4488
124죄 인간관8.hwp [78 KB] 다운받기Simple view인간론8강 죄와생명나무 ahn 2007.05.15 5887
123Simple view나겸일 목사, ‘목회 성공은 기본에서 나온다’ 피... 안명준 2007.05.09 4254
122Simple view한―일 교회성장 격차 문화적 특수성이 원인 안명준 2007.05.07 4142
121Simple view목회자가 하나님 닮아가야 부흥 안명준 2007.05.07 4183
120제31차월례세미나.hwp [16 KB] 다운받기Simple view통전적 신학 이종성 이종성 2007.05.04 3996
119Simple view죽음에 관한 기존 학설 깨졌다<뉴스위크> 안명준 2007.05.03 4090
118인간기워뉴스위크.hwp [48 KB] 다운받기Simple view인류기원 뉴스위크지 안명준 2007.05.02 4320
117Simple view김용옥 교수는 구약부터 제대로 읽어봐라 김회권 2007.04.30 4070
116루터성만찬.pdf [210 KB] 다운받기Simple view루터의 성만찬 논문 ahn 2007.04.30 5996
115율법복음루터칼빈.pdf [755 KB] 다운받기Simple view율법과복음 루터와 칼빈 이형기교수 ahn 2007.04.30 6134
체크된 항목 한꺼번에 삭제/복사/이동 하기
체크된 항목 삭제 체크된 항목 삭제
체크된 항목 이동 체크된 항목 이동
체크된 항목 복사 체크된 항목 복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첫페이지이전 11  12  13  14 다음
글남기기 새로고침
이름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제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내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 메인화면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