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목: 칼빈의 자기부정의 렌즈로 본 신앙생활의 핵심/윤광원박사
이      름: 윤광원
작성일자: 2009.04.18 - 03:01
칼빈의 자기부정의 렌즈로 본 신앙생활의 핵심

종이책존 칼빈의 자기부정의 렌즈로 본 신앙생활의 핵심 저자 윤광원 지음 출판사 한국학술정보
2009-04-20 출간 | ISBN 10-8953420482 , ISBN 13-9788953420489 | 판형 B6 | 페이지수 210
판매가격 17,000원   16,150원(5%), 480원 적립(3%)    네티즌 평점0.0  평점을 주세요~

0.0  
 이 책의 성격은? 꼼꼼하게 천천히 0.0%
도움이 되는 책 0.0%
휴지통으로 0.0%
이 책의 성격은?

 술술 빠르게 or  꼼꼼하게 천천히  도움이 되는 책 or  재미로 읽는 책  책장으로 or  휴지통으로  
  책정보 신고종합 네티즌리뷰(0) 블로거리뷰(0) 미디어서평(0) 책꼬리(0)
저자소개저자 윤광원

공주사범대학에서 심리학을 중심으로 하는 교육학을 공부하면서 대학생선교회(C.C.C.) 총순장(학생대표)으로 활동하는 동안 심리학과 상담이론을 신앙에 어떻게 연결시킬 것인가를 고민하였고, 경기도 최초로 고등학교 철학을 가르치면서 <哲學: 討論學習을 爲한 敎授-學習案>을 집필하였고, 평택고등학교 등 중·고등학교에서 20여 년 동안 윤리·도덕을 가르치는 동시에 학생 및 교사들을 대상으로 성경을 가르치는 동안 철학과 신앙의 관계, 신앙과 윤리의 관계를 어떻게 정립할 것인가를 고심하였으며, 평택대학교 신학대학원과 개신대학원대학교(舊, 개혁신학연구원)에서 신학(목회학)을,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목회대학원에서 성경해석과 설교를, Cambridge World University에서 설교학을, 평택대학교 신학전문대학원에서 조직신학을 공부하면서 심리학과 철학과 윤리를 신앙과 신학, 설교에서 어떻게 소화해 낼 것인가, 그 관계를 어떻게 정립시킬 것인가를 숙고하였다.
또한 한알의 밀알선교회를 설립하여 문서선교를 하는 동안, 또한 영성교회를 개척하여 10여 년 목회하면서 배우고 고심한 것들을 현장에 적용하기 위해 몸부림하였다.
신학박사 학위 논문 “John Calvin의 신학에서 Abnegatio Nostri”(Abnegatio Nostri in the Theology of John Calvin)는 이러한 결과물들 중의 하나이며, 이 논문을 책의 형태로 편집한 것이 본서라고 할 수 있다.
그동안 저자는 <哲學: 討論學習을 爲한 敎授-學習案>, <孝行敎室>(공저), “B. F. Skinner의 조작적 조건화 이론 분석 및 그에 대한 신학적 비판”, “The Truth of Life with Much Fruit”, “Martin Luther의 Theologia Crucis의 목회적 적용: Disputatio Heidelbergae Habita(제19항-제24항)를 중심으로”, “John Calvin에게 있어서 ‘Coniectura Morali’에 대한 이해”, “John Calvin의 <로마서 주석>에 나타난 이성과 계시에 대한 이해”, “정암 박윤선 박사의 생애와 성경해석방법” 등의 저서와 논문을 저술하였다.

"윤광원" 통합검색 결과보기 목차추천의 글
서문

서 론
1. 자기부정 연구의 모티프(motif)
2. 칼빈의 자기부정에 대한 학적 시각들
3. 자기부정 연구에 있어서 칼빈 작품들

제1장 자기부정과 종교개혁의 필요성
1. 종교개혁의 필요성에 대한 시각들
2. 자기부정과 <교회개혁의 필요성>(1544)
3. 자기부정과 <기독교 강요>(1559)

제2장 자기부정의 신학적 기초
1. 삼위일체(Trinitatis)
2. 성경과 성령(Scriptura et Spiritus Sanctus)
3. 신앙과 성화(Fides et Santificatio)

제3장 자기부정의 실제
1. 회개(Poenitentia)
2. 십자가를 짐(Crucis Tolerantia)
3. 내세의 묵상(Meditatio Futurae Vitae)

결 론
1. 요약
2. 제언
참고문헌
출판사 서평소개

이 책은 칼빈의 자기부정의 개념을 빌려 기독교 진리의 핵심, 신앙생활의 본질을 규명하고 있다. 자기부정(Abnegatio Nostri)의 개념에 따르면 신앙은 이성적인 것, 윤리적인 삶, 세속적 번영을 훨씬 뛰어넘는 것이다. 따라서 신앙 밖에 있는 사람들과 충돌할 필요가 없다.
저자는 기독교 진리의 핵심, 신앙생활의 본질을 규명하는 과정에서 소위 ‘뜨거운 감자’로 여겨지는 로마 가톨릭교회의 신학적 오류, 합리주의(이성주의)와 현대신학의 문제점, 세속적 번영에 심각하게 오염된 번영신학의 비성경적인 부분들을 비판하고 있다.
이 책은 네 가지 메시지를 담고 있다. 첫째, 자기부정의 개념을 윤리적 개념으로 파악해서는 안 되며 신학적 개념으로 파악해야 할 것을 강조하였다. 신학적 개념으로 파악해야 할 이유로는 칼빈이 제기한 종교개혁의 필요성을 그 근거로 제시하였다.
둘째, 종교개혁의 본질적인 원인은 신학적인 오류에 대한 개혁임을 강조하고 있다.. 특히 칼빈의 <교회개혁의 필요성>(De Necessitate Reformandae Ecclesiae, 1544)과 <기독교 강요>(Institutio Christianae Religionis, 1559)의 내용 분석을 통하여 칼빈의 종교개혁이 단순히 르네상스의 종교적 표현, 또는 윤리적 부패를 개혁하는 것 이상의 이유인 로마 가톨릭교회의 행위구원론적인 성격을 지닌 신학적 오류에 대한 개혁이었음을 살폈다.
셋째, 자기부정의 신학적 기초들을 살폈다. 자기부정을 인간 자신의 주인 됨을 부정하고 하나님의 주권을 받아들인다는 관점에서 볼 때, 그 개념은 인간 중심이 아닌 삼위일체 하나님에 기초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넷째, 자기부정의 실제(praxis)에 대하여 살폈다. 자기부정이란 인간 중심에서 삼위일체 하나님 중심으로의 전향인 회개(Poenitentia)를 의미하며, 그러한 이유 때문에 공로적 성격을 지닌 로마 가톨릭교회의 인간중심적 의미인 회개는 신학적 오류임을 살폈다. 그리고 십자가를 짐(Crucis Tolerantia)은 육의 정욕을 부정하게 하는 하나님의 뜻인 자기부정의 일부이며, 그러므로 영광의 신학과 번영신학은 신학적 오류임을 논증하였다.